박예나 모기지 어드바이저 뉴욕 뉴저지 모기지 문의 T. 862-253-5926 / Yena Park Advisor Blog

Mortgage
Loan Specialist

뉴욕 뉴저지 커네티컷 모기지, 모기지 조정, 융자 상담문의

T. 862-253-5926

카톡바로문의

미국 모기지 시장에 11년 전 위기의 원흉이 다시 등장했다.

Author
admin
Date
2019-09-02 04:20
Views
301
미국 모기지 시장에 11년 전 위기의 원흉이 다시 등장했다.

감독 당국의 시선을 피해 소득 수준과 신용이 하위권에 해당하는 대출자들에게 자금줄이 제공되고 있고, 해당 대출 규모가 위기 이후 최고치에 이르면서 업계 전문가들이 바짝 긴장하는 표정이다.


미국 버지니아주 빈의 신규주택[사진=로이터 뉴스핌]
국내외 경기 한파가 두드러지면서 침체 경고가 봇물을 이루는 상황과 맞물려 이른바 서브프라임(비우량) 모기지 사태가 재연될 수 있다는 우려가 번지고 있다.

21일(현지시각) 모기지 시장 조사 업체 인사이드 모기지 파이낸스에 따르면 지난해 집행된 비우량 모기지 대출이 450억달러로, 10년래 최고치를 기록했다.

올 들어서도 정부 기관의 보증이 누락된 위험 대출은 증가 추이를 지속, 상반기에만 200억달러를 훌쩍 넘으며 지난해 같은 기간의 수치를 뛰어넘었다.

이 같은 주택 대출은 소득 수준과 신용 평점이 감독 당국의 규정에 미달하는 이들을 대상으로 이뤄지며, 정상적인 모기지에 비해 높은 이자율이 적용된다.

심지어 소득과 담보물의 자산 가치를 부풀려 대출 요건을 충족시키거나 대출 규모를 확대하는 수법도 동원되고 있다.

상당수의 모기지 업체는 통상 주택 대출에 요구되는 24개월치 은행 계좌 내역 대신 1개월치만을 검토한 뒤 자금을 제공하는 실정이다.



금융권은 해당 모기지 대출을 ‘비적격’이라고 지칭하고 있지만 사실상 11년 전 금융위기의 도화선이 됐던 서브프라임이나 ‘사기 대출’로 통했던 알트-A라는 것이 시장 전문가들의 주장이다.

밀켄 연구소의 주택 금융 부문 에릭 카플란 이사는 월스트리트저널(WSJ)과 인터뷰에서 “금융권의 대출 규정이 완화되고 있고, 위험한 거래가 곳곳에서 이뤄지고 있다”며 “금융위기 직전과 흡사한 상황”이라며 경계감을 나타냈다.

비우량 주택 대출은 비은행권 금융업체에서 주로 이뤄지고 있지만 월가의 대형 투자은행(IB)도 크게 연결고리를 형성하고 있다.

JP모간과 씨티그룹, 크레디트 스위스(CS) 등 IB들이 비우량 대출 채권을 담보로 한 이른바 합성 증권을 쏟아내고 있다.

올해 1분기에만 25억달러에 달하는 서브프라임 론이 합성 증권이 담보물로 동원됐다. 이는 전년 대비 두 배 이상 늘어난 동시에 금융위기 직전이었던 2007년 말 이후 최고치에 해당한다. 2분기에도 해당 증권이 19억달러 규모로 발행됐다.

일부에서는 전체 모기지 시장에서 위험 거래가 차지하는 비중이 제한적이라고 주장하고 있지만 이 같은 안이한 판단이 11년 전 금융위기를 초래한 만큼 잠재 리스크의 통제가 시급하다는 지적이다.

인사이드 모기지 파이낸스의 기 세칼라 대표는 “과거 주택 버블과 금융시장 붕괴를 일으켰던 위험 거래가 횡행하고 있다”며 “11년 전 뼈아픈 경험을 잊은 모습”이라고 말했다.

시장 전문가들은 비우량 모기지 대출이 소득 수준보다 빠르게 늘어나고 있고, 경기 하강 기류와 맞물려 금융시스템을 위협하는 상황이 벌어질 수 있다고 경고했다.
Total 56
Number Title Author Date Votes Views
26
미국 시니어들, 생활비 얼마나 쓰나…65세 은퇴자 노후생활비 82만불 필요
admin | 2019.11.23 | Votes 0 | Views 443
admin 2019.11.23 0 443
25
[한면택 워싱턴 특파원 현장보고] 빚더미 위에 올라선 미국인 … 10명중 7명 생활고
admin | 2019.11.22 | Votes 0 | Views 435
admin 2019.11.22 0 435
24
미 연준 레포(Repo·환매조건부채권) 개입, 누구를 위한 것인가
admin | 2019.11.21 | Votes 0 | Views 381
admin 2019.11.21 0 381
23
미국 경기 침체를 촉발하는 두 가지 요인
admin | 2019.11.20 | Votes 0 | Views 378
admin 2019.11.20 0 378
22
美 11월 기존 주택 판매 1.9%↑…집값 상승률 2년 만에 최고
admin | 2019.11.19 | Votes 0 | Views 407
admin 2019.11.19 0 407
21
美 8월 기존주택 판매 1.3%↑…월가 예상 상회(상보)
admin | 2019.09.30 | Votes 0 | Views 285
admin 2019.09.30 0 285
20
미국의 모기지론(주택담보대출)이 지속적으로 증가해 사상 최대
admin | 2019.09.30 | Votes 0 | Views 294
admin 2019.09.30 0 294
19
미국 8월 기존주택 판매 549만채…17개월간 '최대'
admin | 2019.09.22 | Votes 0 | Views 326
admin 2019.09.22 0 326
18
[파이낸셜뉴스] "미국 주택단타매매, 예전같지 않네"
admin | 2019.09.22 | Votes 0 | Views 323
admin 2019.09.22 0 323
17
자산유동화증권 ABS/미국 서브프라임 사태/ 서브프라임 모기지
admin | 2019.09.22 | Votes 0 | Views 330
admin 2019.09.22 0 330
16
글로벌 금융위기 불렀던 美모기지론, 사상 최대
admin | 2019.09.02 | Votes 0 | Views 278
admin 2019.09.02 0 278
15
미국 7월 신규 주택 판매 12.8% 감소… 6년 간 최대
admin | 2019.09.02 | Votes 0 | Views 316
admin 2019.09.02 0 316
14
미국 모기지 시장에 11년 전 위기의 원흉이 다시 등장했다.
admin | 2019.09.02 | Votes 0 | Views 301
admin 2019.09.02 0 301
13
글로벌 채권의 4분의 1이 마이너스
admin | 2019.07.31 | Votes 0 | Views 350
admin 2019.07.31 0 350
12
프레디맥 [ Freddie Mac Company ] 요약
admin | 2019.07.15 | Votes 0 | Views 413
admin 2019.07.15 0 413
New

Address

300 Broad Ave, Palisades Park, NJ 07650